title-gonggo.png

강원랜드, 내년부터 4조 4교대로 근무제도 개선

주석돈기자
직원들의 일,가정 양립을 지원
 
강원랜드, 전직원의 80%가 교대근무
 

강원랜드(대표 문태곤)가 변화된 영업환경에 맞춰 고객 서비스를 확대하는 차원에서 개장 이래로 지금까지 유지해오던 전통적인 교대 근무 방식을 내년 11일부터 카지노부문의 경우 기존 33교대에서 44교대로, 영업장 수 및 영업형태가 다양해 여러 가지 교대제를 운영 중이던 호텔레저부문은 교대제를 단순화해서 운영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크기변환]강원랜드 본사.jpg

 

다만 지난 41일자로 문화체육관광부의 결정에 따라 카지노 영업시간이 기존 20시간(10:00~익일 06:00)에서 18시간(10:00~익일 04:00)으로 단축돼 휴장시간이 6시간으로 늘어남에 따라 교대제 변경이 필요했으나, 채용비리 후속조치로 카지노 직원들이 대규모로 채용 취소되는 상황이 발생해 불가피하게 현행 교대제를 임시로 유지해 왔다.

 

강원랜드가 내년 11일부터 카지노 영업을 하루 44교대로 운영하기로 한 것은 채용취소 인력을 대체하는 특별 채용과 현업 배치가 지난 9월부로 완료됐고 이후 약 3개월 이상의 숙련기간을 가져 인력운영이 정상화 됐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이번에 새로 도입되는 교대 근무제의 가장 큰 특징은 고객이 가장 집중되는 시간대에 인력을 중첩 투입함으로써 해당 시간에 테이블을 100% 가동할 수 있게 됐다는 점이다. 강원랜드는 테이블 가동률 향상으로 고객에게 쾌적한 게임환경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미운영 중이던 저액테이블도 가동함으로써 건전게임 문화 정착에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강원랜드 호텔레저 영업장의 경우 그 수가 많고 영업형태가 다양해 최대 8개의 근무형태까지 여러 형태의 교대제가 운영 중이다.

 

교대제 변경에 앞서 강원랜드 문태곤 대표이사는 사내 게시판을 통해 이번 교대 근무제도의 개선은 일부 부서, 특정 직군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2019년을 새로운 도약과 변화의 계기로 만들기 위한 전사적인 근무개선 노력의 결과임을 임직원 여러분들이 양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카지노와 함께 호텔, 스키/골프, 워터파크 등 다양한 레저 시설을 운영하고 있는 강원랜드는 전 직원의 80%가 교대근무를 하고 있다.
 
 

실시간 지역 소식전국 언론의 지역 뉴스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신문

 

하이존뉴스(hizonenews.com)는 독자가 선택하는 가장 편안한 언론입니다.

하이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광고 문의 T 033 553 8912

 

주석돈 기자(hizonenews@daum.net) 

 

 

 

0 Comments
+ 베스트 조회
+ 보석 사우나
+ 알프스 모텔
+ 해 조 림
+ 대원화로구이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